Home > 커뮤니티 > 칼럼
칼럼

칼럼

아폴로눈병 전국으로 확산

  • 123
  • 2018-09-28 03:32:35
서울도 아폴로눈병 감염학생 급증


지난 주말에 이어 서울지역 학교에서 ‘아폴로눈병’으로 불리는 급성 유행성 결막염에 감염된 학생이 늘어나는 등 눈병이 급속히 확산되고 있다. 

2일 서울시교육청과 각급 학교에 따르면 용산구 서계동 배문중학교는 156명의 학생이 아폴로 눈병에 감염돼 조퇴나 등교중지 조치를 취했다. 노원구 중계동 중계중학교에서도 21명의 학생이 충혈과 통증 등 아폴로 눈병의 증상을 보여 귀가 조치시켰다. 


지난 주말에는 중랑구 망우동 송곡여중에서도 20명의 학생이 눈병에 감염됐고 신강초등학교에서도 2학년 학생 27명이 아폴로 눈병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따라 서울시교육청과 지역교육청은 교내 위생관리를 철저히 하도록 각급 학교에 긴급 지시했으며, 학교들도 각 가정에 가정통신문을 보내 학생들의 개인 위생관리를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교육청은 학교보건법 시행령에 따라 눈병에 감염된 학생에 등교중지 조치를 취하는 한편 위생지도를 철저히 하면서 사태 추이를 주시하되 눈병이 확산될 경우 휴교령을 내리는 방안도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교육청 보건원 관계자는 “이 눈병은 감염속도가 매우 빠르기 때문에 되도록감염자와의 접촉을 피하고 수건이나 세면대 등을 따로 써야 하며 외출후 반드시 손발을 씻어야 한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주말에는 경북과 광주, 대전 지역의 상당수 학교에서 집단 감염자가 발견돼 등교중지 조치와 휴교령이 내려졌다. 

-휴먼건강인터넷-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